파라다이스시티, 인천의 랜드마크 탄생

글쓴이 : 김성옥 기자 kso0102280@naver.com

등록시간 : 2017-04-23 22:25:01



인천광역시 영종도 경제자유구역에 위치한 파라다이스시티 전체 부지는 10만평 규모로 축구장 크기의 46배에 해당한다. 1조3천 억 원이 투자되어 300평이 넘는 풀빌라 2채 보유(2채 합산 규모)와 711개의 객실을 소유하고 있다.

호텔은 7미터의 로비 천정, 6200개의 크리스탈로 구성된 로비 WOW존 내 샹들리에, 2700여 개의 예술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또 4.5미터의 세계 최대 크기 멘디니 ‘파라다이스 프루스트’ 의자 전시 및 1600명 수용 가능한 컨벤션 시설도 구비했다.

호텔은 449대의 최신식 게임시설을 구비한 외국인 전용 카지노와 교통의 편리성은 베이징, 상하이, 도쿄 등 인접 국가의 주요 도시로부터의 거리는 1시간30분 이내이며, 홍콩, 대만 등 아시아 주요 국가로부터 걸리는 비행시간은 4시간 이내다.

서울에서 파라다이스시티까지 공항철도로 걸리는 시간도 40분밖에 걸리지 않으며, 인천국제공항에서 자기부상열차로 이동되는 시간은 5분이다.

인천공항 업무단지 내에 입지한 9만9825평의 면적에 설립된 파라다이스시티는 호텔, 카지노, 플라자, 부티크 호텔, 스파, 쇼핑 시설, 테마형 식당가, 아트 갤러리, 클럽, 원더박스(가족형 카니발 시설), 서브컬쳐마켓(리얼 스튜디오, 야외공연장, 워크숍 갤러리, 아트공원, 공방 및 편집샵 등) 등 다양한 복합 문화 시설을 보유했다.

파라다이스시티는 시설 설계, 콘텐츠, 서비스 등 모든 면에서 국내 타 시설에 비견할 수 없는 퀄리티로 선보이기 위해, 호스피탈리티 분야의 세계적인 ‘파트너사’들과 협력하고 있다. 싱가폴이나 동남아 등 해외로 나갈 필요가 없이 국내에서도 최고의 호텔 및 스파시설을 즐기고, 쇼핑을 즐기거나 문화생활을 할 수 있도록 최상의 서비스가 제공된다.

파라다이스 그룹 (Paradise)은 1972년 설립된 이래 ‘섬김과 배려, 인간중심 및 나눔경영’을 실천하며 꾸준히 성장해 왔다. 특히 “호텔, 게이밍, 여행, 레저 등 관광산업을 이끌어 가는 개척자로서 국내 관광 산업을 성장시켰다고 자부하고 있다. 기업 일자리 창출 모티브는 국가 경제에 영향을 미칠 수밖에 없다. 따라서 파라다이스가 제조 및 건설 등을 아우르며 창조기업으로서 영역을 꾸준히 넓혀 국가경제에 한 몫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