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마트, 패션·생활용품 최대 70% 할인 판매

박지수 기자 | 2017-10-12 14:54:26

가-가+

가을에 적합 상품 할인 행사로 매출 증대 및 내수 활성화 기대

[베타뉴스 박지수 기자] 이마트가 오는 12일부터 18일까지 패션과 생활용품에 대한 대대적인 할인 행사를 벌인다.

행사 품목에 대해 12일 이마트는 "환절기 의류, 침구는 물론, 가을 결혼과 이사철을 겨냥한 식기, 가구, 청소용품까지 다양하며, 행사기간 최대 70%까지 싸게 구매할 수 있다"고 밝혔다.

▲데이즈 경량 패딩. ©이마트

명절 직후는 대표적인 유통업계 비수기로 특히 명절기간 남은 음식과 식재료가 많아 식품에 대한 수요가 감소하는 기간이다.

이에 이마트는 패션, 생활용품 중심의 행사를 대대적으로 준비해 매출을 활성화한다는 전략이다.

이마트 자체 패션 브랜드 데이즈는 경량다운과 플리스를 카드 프로모션을 통해 최대 40% 할인된 가격에 판다. 행사카드는 삼성·KB국민·현대·이마트e·신한·BC·NH농협·우리·롯데·IBK기업은행·SC제일은행 이마트 등이다.

경량다운과 플리스는 쌀쌀해진 날씨에 간편하게 추위를 막을 수 있는 것은 물론 비즈니스부터 캐주얼까지 다양한 패션을 소화할 수 있는 환절기 필수 아이템이다.

기존 덕다운이었던 충전제를 구스다운으로 업그레이드해 보온성을 높인 데이즈 경량다운은 성인 베스트 2만9900원, 점퍼 3만9900원에 판매하며, 유아동은 베스트 2만5900원, 점퍼 2만9900원에 선보인다.

아침저녁으로 쌀쌀한 날씨에 프리미엄 구스다운 이불도 카드 프로모션을 통해 할인된 가격에 판다.

헝가리산 구스로 만들고 이마트가 직소싱한 프리미엄 구스다운 이불 퀸사이즈는 19만9500원, 싱글 사이즈는 14만9500원에 정상가 대비 50% 저렴하게 준비했으며, 거위깃털 베개(2입)는 20% 할인한 2만3980원에 판다.

가을 결혼과 이사철을 겨냥한 식기, 가구, 청소용품도 싸게 선보인다.

혼수용 식기세트는 9900원~2만9900원에 균일가 판매하며, 휘슬러, 테팔 등 유명 주방용품은 전품목 20% 할인해 판다.

가구 전문 브랜드 데코라인 신상품은 10~20% 할인된 가격에 준비했으며, 체리·밤부 월행거 4종은 70% 싼 가격인 5900원부터 선보인다.

가을맞이 청소를 위한 청소용품으로는 3M 청소용품·수세미 행주 전품목 30% 에누리를 진행하며, APEX봉걸레는 50% 할인해 5900원에 판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팀장은 "환절기와 결혼, 이사에 필요한 상품들을 대대적으로 할인하는 행사를 기획했다"며 "명절 대목 후 소비가 위축되는 시기를 맞아 적합한 상품을 중심으로 행사를 준비해 매출 증대 및 내수 소비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