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롯데백화점, 19일 이케아와 손잡고 '롯데아울렛 고양점' 연다

박지수 | 2017-10-16 11:42:35

19일 고양점 개장… 패션·리빙·식품 등을 강화한 '라이프스타일'형 아울렛
이케아와 같은 건물… 상승효과 통해 고양점 일대가 쇼핑 특구로 각광받을 것으로 기대
리빙 상품군 일반 아울렛 보다 두 배 이상 강화, 롯데 하이마트, 홈데이 등 입점 통해 리빙 원스톱 쇼핑 공간 구현
고양시 30~40대 고객을 위한 유명 맛집 및 어린이 체험 놀이 공간 구성… 젊은 고객들을 겨냥한 가성비 높은 브랜드 준비

▲롯데아울렛 고양점 외관. ©롯데백화점

[베타뉴스 박지수 기자] 롯데백화점은 오는 19일 21번째 아울렛인 '롯데아울렛 고양점'을 연다.

롯데아울렛 고양점에 대해 16일 롯데백화점은 "패션 아울렛을 기반으로 리빙, 식품, 휴게시설 등을 강화한 '라이프스타일'형 아울렛"이라고 소개했다. 

롯데아울렛 고양점은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권율대로 420 건물의 지하 1층과 지상 1층에 영업면적 1만6628㎡(역5030평)로 들어섰다. 롯데아울렛 고양점 안에는 총 120여개의 브랜드가 둥지를 튼다.

롯데백화점은 가족단위 가구수가 많은 고양시에 쇼핑과 여가 생활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양점과 동시에 같은 건물에 있는 이케아도 문을 연다. 롯데아울렛이 이케아와 함께 운영하는 것은 광명에 이어 두 번째이며, 기존 광명점은 이케아와 별도의 건물로 운영하고 있지만 고양점은 이케아와 같은 건물 내에 들어섰다.

아울렛과 이케아의 복합 출점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나는 만큼, 고양점은 리빙 브랜드 및 맛집 유치를 일반 도심형 아울렛에 비해 두 배 수준으로 늘렸다.

롯데아울렛 고양점은 이케아와의 상승효과(시너지)를 확대하기 위해, 이케아를 방문한 고객이 유입되는 지상 1층에 '리빙 원스톱(One-Stop)' 쇼핑 공간을 구현하고 가전, 가구, 주방, 홈패션 상품군을 한 곳에 모았다.

우선 고양점에는 860㎡(약 260평) 규모의 롯데 하이마트가 둥지를 튼다. 하이마트에서는 국내·외 300여 파트너사의 가전 생활용품을 한 곳에서 살 수 있도록 했다.

또한 300여개 전문 인테리어 브랜드와 스타일 쇼룸 체험 등을 선보이는 '홈데이(HOMEDAY)'도 선보인다. 홈데이의 대표 브랜드는 한샘, 에넥스 등으로 상품 판매 뿐만 아니라 홈 인테리어 전문 디자이너와 일대일 맞춤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이외에도 1층에는 실리트, 코렐, 덴비 등 약 20여개의 리빙 브랜드도 연다.
 
롯데아울렛 고양점을 방문하는 고객 중, 덕양구, 은평구에 거주하는 30~40대 유아동 동반 가족단위 고객이 주를 이룰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특히 이에 롯데아울렛 고양점은 가족들이 함께 식사하는 유명 맛집 등을 대폭 강화했으며, 아이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 놀이 공간을 기획했다.

고양점에는 다양한 유명 맛집이 입점한다. 대표 브랜드로는 ▲해물 특화 메뉴로 유명한 이촌동 맛집 퓨전 중식당 '발재반점' ▲전국 팔도의 지역별 대표 음식을 세트 메뉴로 구성한 한식 브랜드 '본우리반상' ▲태국 요리 전문점인 '콘타이' 등의 식당을 선보인다.

또한 유아동을 동반한 고객들을 위해 아이들이 즐길 수 있는 체험형 놀이 공간도 선보인다. 고양점 1층에는 330㎡(약100평) 규모의 '타요키즈카페'를 열고 아이들이 타요 캐릭터 자동차를 탈 수 있는 체험존 등을 준비했다. 이외에도 지상 1층에는 아이들이 레고를 하면서 부모들은 커피를 마실 수 있는 공간인 '브릭카페 고래고' 도 선보인다.  

젊은 고객들의 이케아 방문이 많은 것으로 예상되면서, 롯데아울렛 고양점 또한 젊은 고객들을 위한 MD를 진행했다. 이케아 광명점 고객 구성비를 보면, 20대 이하의 구성비는 20%로, 일반 아울렛 평균 수치인 12%와 견줘 8% 포인트 높으며, 롯데아울렛 광명점 또한 이케아의 영향으로 인해 다른 롯데아울렛보다 지난해 20대 고객의 매출 신장률이 10% 포인트 이상 높다.   

롯데아울렛 고양점도 이러한 트렌드를 보일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영 고객을 위해 가성비를 중심으로 트렌디한 브랜드를 도입했다. 고양점에는 바이어들이 해외에서 직접 상품을 소싱해와서 파는 '롯데 탑스'를 선보인다.

롯데 탑스에서는 해외 유명 브랜드의 상품을 30~70% 싼 가격에 구매할 수 있어 젊은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고양점은 롯데 탑스 외에도 나이키, 아디다스, 데상트 등 스포츠 특화 매장을 비롯해 ABC마트 등의 슈즈 전문관도 선보일 계획이다.
 
롯데아울렛 고양점은 이케아와 아울렛을 방문한 고객들을 위해 다양한 디저트 브랜드를 입점하여 휴식 공간을 마련했다. 이케아를 방문하는 고객들의 평균 쇼핑 시간은 3시간 30분에 이르는 것으로 분석되며, 이에 고양점은 안스베이커리, 도레도레&마호가니, 백미당 등의 유명 디저트 브랜드를 준비했다.

롯데아울렛 고양점은 19일 정식 개장을 앞두고 17일과 18일 양일간 임시 개장(프리 오픈) 행사를 펼칠 예정이다.

정용찬 롯데아울렛 고양점장은 "30~40대 가족 단위 가구수가 많은 고양시에, 롯데아울렛 고양점은 가족과 함께 쇼핑·여가 생활을 한번에 즐길 수 있는 최적의 아울렛"이라며 "이케아와 함께 국내 최대 수준의 리빙 쇼핑 타운을 구현해 고양점 일대가 쇼핑 특구로 각광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베타뉴스 박지수 기자 (pjs@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