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창립 20주년

차명욱 사망, 최근까지 영화 출연 활발했는데..

한정수 기자 | 2018-02-22 12:04:12

-연극배우 차명욱, 47세 나이로 사망

-차명욱 최근 개봉작 '그것만이 내 세상' 출연으로 얼굴 알려

연극배우 차명욱이 사망했다. 향년 47세다.

지난 21일 더팩트는 배우 차명욱의 별세 소식을 단독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차명욱은 등산 중 심장마비로 사망했다. 차명욱 지인은 “등산 중 심장마비가 왔고, 허망하게 우리 곁을 떠났다”고 설명했다.

차명욱은 1997년 연극 ‘욕망의 높새바람’으로 배우의 길에 들어섰다. 최근에는 이병헌, 박정민 주연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에서 복싱체육관 관장 역으로 등장해 얼굴을 알리기도 했다.

이 외에도 차명욱은 다수의 영화를 통해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그중 ‘악인은 살아있다’ ‘판도라’ 등 대작에도 출연했다.

차명욱의 사망 소식에 여론의 애도도 쏟아지고 있다. 아직 채 빛도 보지 못한 배우의 죽음에 씁쓸함을 남기고 있다. 네티즌들은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 “영화에서 잘 봤는데 안타깝다. 명복을 빈다” “부디 좋은 곳으로 가시길..” 등의 애도를 표했다.

▲ © (사진=차명욱 SNS)

베타뉴스 한정수 기자 (press@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