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금융위, 영세자영업자 카드수수료 혜택 확대 추진

정수남 기자 | 2018-08-13 04:09:07

금융위원회가 영세자영업자에 대한 카드수수료 혜택을 일부 확대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13일 금융위에 따르면 현재 매출 5억원 이상 일반 가맹점은 최고 2.3%, 매출 3억∼5억원 중소가맹점은 1.3%, 매출 3억원 이하인 영세가맹점은 0.8%의 카드수수료를 각각 적용하고 있다.

반기 매출에 따라 지난달 31일부터 카드수수료율 인상을 통보받은 가맹점은 7만8000곳이다. 반면, 수수료율이 인하된 가맹점은 26만2000곳이다.

이를 포함한 226만개 영세중소 가맹점에 우대 수수료율이 적용된다. 이는 전체 가맹점의 83.9% 수준이다.

금융위는 “영세자영업자의 신용카드 수수료율을 0%대로 낮추는 신용카드 수수료 종합개편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베타뉴스 정수남 기자 (perec@betanews.net)
Copyrights ⓒ BetaNews.net